이전
다음
입력: 2013.06.19 09:41 / 수정: 2013.06.19 10:06
[특종] 박지성♥김민지, 한강서 이란전 응원…'축구+치킨 데이트' Only
Best 한마디 나도한마디
    김민지(왼쪽)-박지성이 손을 꼭 잡고 데이트를 즐기고 있다. /이새롬 기자
    김민지(왼쪽)-박지성이 손을 꼭 잡고 데이트를 즐기고 있다. /이새롬 기자


    [스포츠서울닷컴│박소영 기자] '박지성♥김민지, 데이트는 역시 축구와 치킨'

    축구 스타 박지성(32·QPR)과 SBS 김민지 아나운서(28)의 핑크빛 데이트는 뜻밖에 소박했다. 월드컵 본선 진출이 걸린 중요한 경기가 있던 까닭에 두 사람은 축구 관람 데이트를 선택했다. 그 옆엔 빠질 수 없는 치킨 한 마리가 있었다. <스포츠서울닷컴> 카메라에 단독 포착된 둘은 축구 스타와 미녀 아나운서가 아닌 그저 서로 바라보는 눈에 하트가 가득한 선남선녀 커플이었다.

    김민지(왼쪽)-박지성이 한강에서 치킨을 먹으며 데이트를 즐기고 있다. /임영무 기자
    김민지(왼쪽)-박지성이 한강에서 치킨을 먹으며 데이트를 즐기고 있다. /임영무 기자

    18일 오후 7시쯤 박지성이 서울 양천구 목동 SBS 방송센터에 등장했다. 여자 친구 김민지가 SBS '생방송 투데이'를 마칠 시각에 맞춰 데리러 온 것. 박지성의 벤츠에 곧 김민지가 올라탔고 두 사람은 강남 압구정 로데오로 향했다. 인근 치킨집에 박지성의 차가 다다랐고 김민지만 홀로 내려 치킨을 포장했다.

    두 사람을 태운 차는 한강시민공원 잠원지구로 이동했다. 그곳에서 박지성과 김민지는 DMB를 켰다. 그 시간에 마침 2014 브라질 월드컵 아시아 지역 최종예선 한국-이란 경기가 울산 문수경기장에서 열렸기 때문이다. 보슬비가 내리긴 했지만 둘은 답답한 차에서 벗어나 벤치에서 꼭 붙어 앉아 함께 축구 대표팀을 응원했다. 모자 등으로 얼굴을 가리지 않은 채 자연스럽고 당당하게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.

    박지성(왼쪽)-김민지 커플이 청담동의 한 커피숍에 들어가고 있다. /임영무 기자
    박지성(왼쪽)-김민지 커플이 청담동의 한 커피숍에 들어가고 있다. /임영무 기자

    0-0으로 전반전이 끝나자 박지성과 김민지는 청담동으로 발길을 돌렸다. 근처 커피숍에 들어간 두 사람은 후반전까지 마저 챙겨본 뒤 자리를 떠났다. 주위의 시선을 유별스럽게 피하지 않으며 둘 만의 오붓한 데이트를 즐겼다. 박지성은 커피숍에서 흘러나오는 팝송을 흥얼거렸고 김민지는 그를 존대하며 배려했다. 길을 걸을 땐 하나의 우산을 같이 쓰고 손을 꼭 잡았다. 얼핏 봐도 무척 행복하고 잘 어울리는 두 사람이었다.

    김민지(왼쪽)-박지성 커플이 한강에서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. /이새롬 기자
    김민지(왼쪽)-박지성 커플이 한강에서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. /이새롬 기자

    박지성의 매너가 크게 한몫했다. 큰 우산은 언제나 그가 들었고 김민지 쪽으로 기울여 썼던 까닭에 자신의 왼쪽 어깨는 슬쩍 젖기도 했다. 몸에 매너가 배인 듯 그에게 우선순위는 김민지였다. 늦은 시각까지 이어진 데이트에 박지성은 김민지의 집 앞까지 데려다주는 '폭풍 매너'를 펼쳤다. 김민지의 집 앞에서도 두 사람의 핑크빛 대화는 쉽게 끝날 줄 몰랐다.

    박지성의 다정한 매력에 김민지는 시종일관 밝고 경쾌한 미소로 화답했다. 그런 김민지를 보며 박지성 역시 온화한 표정을 지었다. 두 사람의 얼굴에는 웃음이 끊이지 않았고 두 눈에는 사랑이 가득했다. 평생 인연을 만난 듯 둘 사이에는 러브 모드가 오래도록 계속됐다.

    김민지(왼쪽)-박지성이 한강 데이트를 즐기고 있다. /임영무 기자
    김민지(왼쪽)-박지성이 한강 데이트를 즐기고 있다. /임영무 기자

    박지성(오른쪽)이 김민지에게 폭풍 매너를 보이고 있다. /임영무 기자
    박지성(오른쪽)이 김민지에게 '폭풍 매너'를 보이고 있다. /임영무 기자

    박지성(왼쪽)-김민지가 커피숍 데이트를 마치고 밖에 나와 차를 기다리고 있다. /이새롬 기자
    박지성(왼쪽)-김민지가 커피숍 데이트를 마치고 밖에 나와 차를 기다리고 있다. /이새롬 기자

    박지성(왼쪽)과 김민지가 함께 차에 오르고 있다. /이새롬 기자
    박지성(왼쪽)과 김민지가 함께 차에 오르고 있다. /이새롬 기자

    comet568@media.sportsseoul.com


    연예팀 ssent@media.sportsseoul.com

    • [인기기사]
    - 특종과 이슈에 강하다! 1등 매체 [스포츠서울닷컴]
    - 걸어다니는 뉴스 [모바일 웹] [안드로이드] [아이폰]
    - 스포츠, 연예가 끝? 정치, 경제까지! [무료구독]
    - [단독/특종] [기사제보] [페이스북] [트위터]
    이전 다음
    맨위로 가기
    실시간 TOP 10
    • 이전
    • 다음
    더보기
    Sportsseoul AD
    실시간 인기댓글
    • 스포츠서울닷컴 페이스북
    • 스포츠서울닷컴 트위터
    • 스포츠서울닷컴 모바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