이전
다음
입력: 2013.02.04 07:55 / 수정: 2013.02.04 07:55
'백년의 유산' 시청률 탄력…이틀 내내 20.4% 기록 Only
Best 한마디 나도한마디

    MBC 백년의 유산이 20%가 넘는 높은 시청률을 기록했다./MBC 화면캡처
    MBC '백년의 유산'이 20%가 넘는 높은 시청률을 기록했다./MBC 화면캡처

    [스포츠서울닷컴ㅣ김가연 기자] MBC '백년의 유산'이 높은 시청률을 기록하면서 주말 드라마 강자임을 드러냈다.

    4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3일 오후 방송된 '백년의 유산'은 시청률 20.4%(이하 전국기준)를 기록했다. 지난 2일 방송분의 시청률 20.4%와 같은 수치다.

    이날 방송에서는 채원(유진)이 기억을 되찾으며 영자(박원숙)에게 복수할 계획을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. 영자는 채원이 거액의 위자료를 쥐여주면서 철규(최원영)와 이혼할 것을 권유했지만, 채원은 이혼은커녕 '죽어서 관에 끌려나가기 전까지 한 걸음도 떨어질 수 없다'며 영자에 대한 복수심을 드러냈다.

    '백년의 유산'과 같은 시간대 방송한 SBS '돈의 화신'은 9.2% KBS2 '개그콘서트'는 19,3%를 기록했다.

    cream0901@media.sportsseoul.com
    스포츠서울닷컴 연예팀 ssent@media.sportsseoul.com

    • [인기기사]
    - 특종과 이슈에 강하다! 1등 매체 [스포츠서울닷컴]
    - 걸어다니는 뉴스 [모바일 웹] [안드로이드] [아이폰]
    - 스포츠, 연예가 끝? 정치, 경제까지! [무료구독]
    - [단독/특종] [기사제보] [페이스북] [트위터]
    이전 다음
    맨위로 가기
    실시간 TOP 10
    • 이전
    • 다음
    더보기
    Sportsseoul AD
    실시간 인기댓글
    • 스포츠서울닷컴 페이스북
    • 스포츠서울닷컴 트위터
    • 스포츠서울닷컴 모바일